교단

HOME교계뉴스교단 


“여성에 대한 하나님의 부르심과 성직 인정해야”

페이지 정보

국제 기자 작성일22-09-17 07:55

본문

기독교학술원(원장 김영한 박사)16일 오후 양재 온누리교회 화평홀에서 페미니즘, 복음주의 이해라는 주제로 월례포럼을 개최했다.

1부 경건회에서는 오성종 교무부장(본원 교무부장, 전 칼빈대 신대원장)의 인도로 이윤희 목사(전 육군 군종 차감)국가를 위하여’, 안광춘 목사(전 해군사관학교 교수)교회를 위하여’, 정기영 목사(희망을노래하는교회)북한구원과 코로나 퇴치와 우크라이나 종전을 위하여라는 제목으로 각각 기도했으며 최혜숙 목사(구소련선교이사회 이사)성경적 관점에서 본 여성의 사회적 정체성과 역할(창세기 1:26~28)’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최 목사는 하나님이 인간을 창조하신 과정을 보면 남자인 아담을 먼저 창조하셨고, 아담의 갈비뼈를 취해 여자 하와를 만드셨다. 그것은 하나의 사랑의 짝을 이루는 한 몸이라는 의미이며 남자의 일부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하나님께서는 남녀 모든 인간에게 하나님의 창조 세계를 다스리라는 사회적 명령을 주셨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역사적으로 보면 창세 이후 현대사회에 이르기까지 인류의 역사는 남성 우월, 남성 중심의 사회로 이어져 왔다고 했다.

그러면서 성경적인 여성의 정체성은 남성과 동등한 사회의 일원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가지며, 또한 교회에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따라 공적으로 감당해야 하는 역할이 있음을 결코 간과해선 안된다. 그리스도인은 성령께서 개인에게 주신 은사와 능력을 따라 사회에서, 그리고 가정에서 자신의 역할과 책임을 자율적인 판단으로 감당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했다.

2부 발표회는 김영한 원장의 사회로 김 원장의 개회사, 이동주 교수(전 아산대 교수)의 발표, 한상화 교수(아산대)와 곽혜원 교수(경기대 초빙 교수)의 논평 및 토론, 김영한 원장의 종합, 박봉규 사무총장의 광고, 최혜숙 목사의 축도로 진행됐다.

김 원장은 개회사에서 그리스도인들은 페미니즘의 선구를 계몽주의적 자유주의에서보다는 신약교회 전통을 이어받은 종교개혁 전통에서 찾아야 할 것이라며 한국교회는 여성에 대한 하나님의 부르심과 성직을 인정해야 하고 여성들이 할 수 있는 적절한 사역 공간(여성 안수, 담임 목회, 교수 및 설교, 상담, 심밤, 전도, 선교, 호스피스)을 만들어주어야 한다라고 했다.

발표를 맡은 이동주 교수는 저는 하나님의 말씀을 멀리 떠난 마르크스주의적 여성신학에 관해 글을 쓰면서 하나님의 생수에 목마름을 느꼈다. 그래서 떠오른 사람이 동성애자만큼이나 죄인으로 소문난 한 사마리아 여인이 생각났다. 예수님은 남자든 여자는 메시아를 기다리고 진리를 사모하는 사람을 기쁨으로 찾아가 만나주셨다고 했다.

그는 성경 말씀에 자기 남편이 아닌 여러 남자를 남편처럼 함께 살았던 사마리아 여인에 관한 말씀이 있다. 그는 동네 여인들의 비난을 피하며 늘 혼자 다니는 여자였다. 그러나 그는 구원을 갈망하고 있었다. 하나님을 진정으로 예배하고 싶었다. 예수님께선 그 여인을 만나주셨고 영원히 목마르지 않는 말씀의 생수를 주셨다라고 했다.

이어 그리스도의 진리를 깨닫고 메시아를 알아본 여인은 곧장 자기를 비난하는 여인들에게 찾아가 나의 행한 모든 일을 내게 말한 사람을 와 보라 이는 그리스도가 아니냐’(4:29)라고 고백하며 그 동네 사람들을 다 예수께 데려왔다. 여인은 새 생명을 얻은 후 구원을 받아 하나님 품안에서 살게 된 것을 최상의 가치로 여겼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성경에 쓰인 하나님의 말씀은 듣는 이의 마음에 가책을 일으킨다. 하나님의 메시지를 들은 사람들은 회개하게 된다. 모든 사람이 다 죄인이지만 하나님께선 자기의 죄를 시인하고 통애하고 자복하는 자를 사랑으로 맞이해 주신다우리는 하나님 앞에서 우리가 죄인임을 시인하고 성경말씀을 하나님의 말씀으로 듣고 철저히 자신의 죄를 고백하고 하나님께 용서를 구하면 동성애자나, 동성애 옹호자들이 예외 없이 용서를 받고 성령을 선물로 받으며 성령의 도움으로 새 사람이 된다고 했다.

이 교수는 이어 성령 도우심 없이는 누구도 자기의 죄악과 그 배후에서 조장하는 마귀의 결박에서 풀려나오지 못한다. 성령으로 거듭난 사람은 성령의 은사인 하나님의 사랑 아가페를 충만하게 받게 된다. 하나님의 은사로서의 사랑은 동성애에서 돌이키려는 마음의 소원을 가진 사람과, 스스로 헤어나지 못하는 일종의 에로스 결박에서 풀어주시기를 하나님께 간절히 구하는 사람은 예외 없이 하나님이 도와주시고 그 괴로운 결박에서 풀어주신다고 했다

끝으로 그는 동성애를 타고난 운명으로 받아들이게 하는 학설은 마귀의 거짓이다. 이미 동서양에 동성애적 결박에서 풀어난 사람들과 그것을 증거하는 목사들이 상당히 많다. 마귀는 결코 죄인을 결박하고 풀어주지 않으며 그것을 운명이라고 속이는 자라며 우리는 사도와 선지자들을 통해 성령의 감동으로 기록된 하나님의 말씀을 사도성과 성경적 맥락을 떠나 우리 입맛에 맞도록 해석하면 크게 속을 수 있다라고 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31건 1 페이지
교단 목록
  • 송태섭 목사, 한교연 제12대 대표회장에 박수로 추대돼  
  • 2022-12-06 20:49:32   4회       
  • 한국교회연합(한교연)이 6일 서울 한국기독교연합회관 대강당에서 제12회 총회를 갖고, 현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의 유임을 결정하는 등 각종 안건을 처리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앞서 한교연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권태진 목사)가 후보로 추천한 송태섭 목사를 제12…
  • 총회 앞둔 한교총, 친동성애 행보에 욕설 논란까지 휩싸여  
  • 2022-12-06 20:37:05   6회       
  • 제6회 정기총회를 앞둔 한국교회총연합이 뒤숭숭하다. 연합정신 훼손과 부정선거 논란에 이어 친동성애 단체 지원과 회원 교단 관계자의 욕설과 막말까지 대표 연합기관의 품위는 찾아볼 수 없는 상황이다. 악재에 악재가 겹친 한교총이 이번 총회에서 연합정신을 회복하고 건…
  • 감리교, “영화 ‘머슴 바울’ 적극 홍보 나설 것”  
  • 2022-12-03 20:44:47   18회       
  • 감리회가 한국 개신교 최초 목사이자 감리교회 1호 목사 김창식의 삶을 다룬 영화 <머슴 바울>의 홍보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기독교대한감리회(감독회장:이철) 제35회 총회 1차 감독회의가 지난 1일 오후 감리회관 16층 감독회의실에서 열렸다. 이…
  • 세계 에이즈의 날… “청소년 보호, 우리 사회의 책임”  
  • 2022-12-01 12:33:28   33회       
  • 1988년 영국에서 시작해 올해로 35회를 맞는 ‘세계 에이즈의 날’(12.1)을 앞두고 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양유식 박사, 이하 한가협)가 11월 30일 오후 서울 서초구 방배동 대한약사회관 강당에서 ‘2022 디셈버퍼스트 세미…
  • 해외 87개국에 성서 392만 부 보급, 지난해보다 68만부 증가  
  • 2022-12-01 12:31:23   31회       
  • 대한성서공회를 통해 올 한 해 동안 국내외에 총 422만 6천935부의 성서가 보급된 것으로 확인됐다. 국내에는 성서 30만 7305부를 보급했으며, 해외에는 87개국에 129개 언어로 제작한 성서 391만9630부를 보급한 것으로 확인됐다. 모금 실적은 전년도…
  • 울산광역시기독교총연합회 47회 정기총회 개최  
  • 2022-11-29 08:59:26   28회       
  • 울산광역시기독교총연합회는 지난 11월 25일 비전교회에서 제47회 정기총회를 개최해 회무를 처리했다. '울산이여, 일어나라'를 주제로 열린 총회 개회예배는 윤재덕 목사의 인도로 강성수 장로의 기도, 조상철 목사의 성경봉독, 배의신 목사의 &#…
  • “한국교회 뇌관인 ‘목회자 은퇴’, 규칙·매뉴얼 만들어야”  
  • 2022-11-28 22:58:28   33회       
  •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사장 백종국 교수, 이하 기윤실)이 25일 오전 서울 한국기독교회관 조에홀에서 ‘한국교회 목회자 은퇴 시스템을 생각하다’라는 주제로 발표회를 개최했다. 신동식 목사(교회신뢰운동 본부장, 빛과 소금교회)의 사회로 진행…
  • “헌금의 25%는 교회 안, 25%는 교회 밖 어려운 이들 위해 쓰자”  
  • 2022-11-28 22:56:44   27회       
  • 샬롬을 꿈꾸는 나비행동(상임대표 김영한 박사, 이하 샬롬나비)이 경제적 소외계층을 위한 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정부와 사회, 교회가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샬롬나비는 28일 발표한 논평에서 “11월 25일 서울 신촌에서 복지사각지대에서 …
  • 끝내 불참한 전광훈 김노아 목사, 한기총 이대위 조사 마무리  
  • 2022-11-26 12:49:31   24회       
  • 한국기독교총연합회(임시대표회장 김현성 변호사)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위원장 홍계환 목사)가 지난 11월 25일, 전광훈 목사(사랑제일교회)와 김노아 목사(김풍일/세광중앙교회)에 대한 이단 사이비 관련 해당 조사를 최종 마무리했다. 이대위는 서울 연지동 기독교…
  • 종교계 연대, 이웃들의 훈훈한 겨울나기 지원  
  • 2022-11-25 08:44:53   27회       
  • 종교계가 추운 겨울을 앞둔 소외된 이웃들이 훈훈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도움의 손길을 모았다. 한국종교계사회복지협의회(한종사협)와 서울시사회복지법인연합회(서복연)는 복지사각지대의 노숙인과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지난 22일 새문안교회(이상학 목…
  • 한교총 상임회장단, 새 대표회장에 이영훈 목사 선출  
  • 2022-11-23 07:57:28   37회       
  •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이 지난 18일 한국기독교회관 사무실에서 제5-5차 상임회장 회의를 열고 새 회기를 이끌어갈 대표회장 후보를 선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임원인선위원회(위원장:이철) 보고를 받고 신임 대표회장 후보에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이영훈 목사, 공동대…
  • “성탄트리 점등식…아기 예수 탄생, 온 세상에 빛으로 전파”  
  • 2022-11-21 21:19:22   40회       
  • CTS기독교TV(회장:감경철, 이하 CTS)가 주최하고 서울시와 백석대학교, 백석예술대학교, 사랑의교회가 후원했으며, 점등식 과정은 생방송으로 전 세계에 송출됐다. 특히 이번 점등 행사는 최근 코로나19 재유행 조짐과 이태원 참사 사건 등 위로와 희망이 필…
  • “한장총이 중심에 서서 제2의 부흥 이끌어내야”  
  • 2022-11-19 01:36:42   32회       
  • 한국장로교총연합(한장총) 제40대 신임 대표회장으로 직전 회기 상임회장이었던 정서영 목사(예장 합동개혁 총회장)가, 신임 상임회장으로 천 환 목사(예장 고신 증경총회장)가 각각 추대됐다. 한장총은 18일 오후 서울 종로 한국교회백주년기념관 대강당에서 제40…
  • "자연과 사회적 불평등에 청지기 사명으로"  
  • 2022-11-19 01:33:47   27회       
  •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대표회장:류영모)이 주최하고 기후환경위원회(위원장:김진범)가 주관한 '탄소중립 연구논문 발표 심포지엄'이 지난 14일 한국기독교회관에서 열렸다. 이번 심포지엄은 생태계 위기를 바라보는 그리스도인의 관점과 왜 교회가 기후위기 …
  • 세계성시화운동본부-한국세계선교협의회 업무협약 체결  
  • 2022-11-17 08:11:52   33회       
  • 국내외 성시화운동을 위한 교회와 선교단체 협력 및 평신도 선교자원 동원운동 협력하기로 세계성시화운동본부(대표회장 김상복 목사, 전용태 장로)와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 이사장 이규현 목사, 대표회장 주승중 목사)은 업무협약를 체결했다. 서울 동작구 노량진…
게시물 검색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