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

HOME교계뉴스목회 


#토지노【tosino.tv】 #해외 축구 무료 중계 추천 #하이토토 #vip 토토 먹튀 #토토 1 1 #메이저 토토 사이트 텐벳 【TOSINO.TV】 뽕 티비 월드컵 #무료 해외 중계 사이트

코로나 후 교회의 과제 ‘대면예배 회복’ ‘공동체 의식 강화’

페이지 정보

국제 기자 작성일22-05-21 07:42

본문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지형은 목사) 소속 목사와 장로 10명 중 6명은 코로나 이후 교회가 집중해야 할 분야로 대면예배 회복과 공동체 의식 강화를 꼽았다.

이는 총회가 미래 전략을 수립하기 위해 리얼미터에 의뢰, 지난 3일부터 10일까지 총회 소속 목사·장로 각 500명씩 모두 1천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다. 총회는 19일 기자회견을 갖고 이를 공개했다.

구체적으로 보면 66.4%대면예배 회복을 꼽았고, ‘공동체 의식 강화64.4%로 뒤를 이었다. 57.7%다음세대 교육에 집중해야 한다고 답했고, ‘비대면 예배자 등 장기 결석자 심방45.5%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이후 교회가 직면한 어려움을 묻는 질문에는 공동체성 약화68.8%로 가장 많았고, ‘주일성수 약화58.5%로 뒤를 이었다. 이어 새신자 유입 약화’ 58.3% 등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이후 가장 시급하게 다뤄야 할 사회 참여 영역으로는 저출산 고령화’(38.2%), ‘동성애와 차별금지법 반대’(28.4%), ‘생명윤리 문제’(13.4%) 순서로 꼽혔다. ‘기후문제남북평화 통일은 각각 4.3%3.7%로 상대적으로 관심도가 떨어졌다.

이밖에 온라인 교회 설립에 대해선 61.0%반대’, 27.9%찬성했다.

목사 이중직 찬성 81.6%

비례제 총대 선출 찬성 77.1%

본부, 재건축 37% 매각 41.6%

목회자 이중직 허용과 관련해선 찬성한다는 응답이 많았다. ‘이중직을 전면 허용해야 한다는 응답이 35.9%, ‘제한적 허용45.7%, 찬성 입장이 81.6%로 나타났다. 허용 반대는 17.4%에 그쳤다. 이중직을 찬성하는 이유로는 73.3%생계유지 때문이라고 답했고, 8.9%다양한 경험을 위해서라고 응답했다.

반면 목회자 이중직을 반대하는 이유로는 목회에 방해가 된다는 응답이 36.8%, ‘목사는 성직이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31.6%였다. 25.9%세속화 우려라고 답했고, 4.6%목사 생활비는 교회의 책임이기 때문에 이중직을 반대한다고 답했다.

총회 대의원 선출 방법을 묻는 질문에는 직무와 세대, 성별에 따라 배정하는 비례제 총대 선출에 찬성하는 입장이 77.1%로 나타났다. 반대는 17.7%였다.

총회본부 건물의 활용에 대해서는 현 위치에 재건축해 본부를 유지하면서 수익창출용으로도 활용한다26.6%로 가장 높은 응답률을 보였고, ‘현 위치에 재건축 후 본부는 이전하고 수익창출용으로만 활용한다는 응답이 10.4%로 나타나, ‘재건축방향을 선호하는 응답자의 비율이 37.0%였다.

매각 후 총회본부를 서울 및 수도권의 다른 지역으로 이전한다20.9%, ‘매각 후 총회본부를 다른 지방으로 이전한다16.8%, ‘매각 후 본부사무실과 수익 창출 건물을 따로 구입한다3.9%매각을 선호하는 응답자의 비율은 41.6%로 조사됐다.

이밖에 현 총회본부 건물을 수리 및 리모델링 후 그대로 사용한다10.8%, ‘추이를 더 지켜본다10.6%였다.

성결교 3대 교단 아니다’ 51.9% ‘3대 교단이다’ 43.3%

기성 총회 목사와 장로 절반은 성결교단이 더 이상 3대 교단이 아니라고 생각했다. 조사 결과 51.9%성결교단이 더 이상 3대 교단이 아니라고 답한 것. ‘3대 교단에 포함된다는 응답은 43.3%였다. 국내 3대 교단은 전통적으로 장로교와 감리교, 성결교를 뜻했다. 그 앞글자를 따 장감성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목사와 장로의 응답을 구분해서 보면, 목사의 경우 30.0%만이 성결교회가 3대 교단에 포함된다고 답했고, 65.8%그렇지 않다고 응답했다. 반면, 장로들의 경우 성결교회가 3대 교단에 포함된다는 응답이 56.6%로 과반이었고, ‘그렇지 않다38.0%여서 목사들의 응답과 차이를 보였다.

또 총대의 경우 ‘3대 교단에 포함된다는 응답이 38.6%에 그쳤으나, 총대가 아닌 응답자는 44.9%‘3대 교단에 포함된다고 답했다.

연령대에 따라서는 연령이 높을수록 그렇다고 응답한 비율이 높아져 70대 이상의 경우 ‘3대 교단 포함응답이 60.0%였다. 반면 30~40대 응답자들에서는 그렇지 않다는 응답이 67.7%에 달했다.

3대 교단에 포함되지 않는다는 응답자 567명 중 47.1%교회와 교인 수 축소를 그 이유로 꼽았다. 이어 44.4%성결교단의 영향력 축소’, 41.3%성결교단의 낮아진 위상이라고 응답했다. ‘성결교단 신앙 정체성이 퇴색했기 때문이라고 응답한 사람은 33.7%, ‘타 교단의 교세와 위상 확대라고 답한 사람은 30.5%였다.

유명한 대형교회가 부족하다’(13.1%), ‘유력 인사가 부족하다’(11.6%)라고 답한 이들도 있었다.

반면 여전히 성결교단이 장감성에 포함된다는 응답자 433명에 대해 그 이유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 중 73.0%성결교회의 뿌리 깊은 역사와 전통이라고 답했다. 이어 한국교회 연합기관에서 차지하는 비중과 역할때문이라고 응답한 비율은 37.0%, ‘교단의 규모와 교세33.5%, ‘성결교회의 사회적 영향력33.3%였다.

코로나 이전 대비, 출석 교인 78% 헌금 85%

예배중계 중단 33.2% 식사 재개 않겠다 12.8%

한편, 기성은 500명의 소속 담임목사만을 대상으로 코로나 전후 목회의 변화에 대해 조사하기도 했다. 그 결과 코로나19 발생 이전, 교회의 출석 교인 수(교회학교 제외)100이라고 가정했을 때, 사회적 거리 두기 해제 후 현재 출석 교인의 수는 어느 수준인가라는 질문에 응답자들은 평균 78.63%의 출석율을 보이고 있다고 답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됐지만 출석 교인의 수가 이전보다 10% 이상 감소했다고 응답한 비율은 58.6%로 절반 이상이었으며, ‘이전과 비슷하다’(증감비율 10%포인트 이내)38.6%로 조사됐다. 반면, ‘10% 이상 증가했다는 교회는 2.8%에 불과했다.

수도권 교회의 경우 출석 교인 감소 비율이 66.8%였으며, 비수도권의 경우 52.4%로 수도권 교회가 비수도권 교회에 비해 출석 교인의 감소율이 더 컸다.

헌금 또한 코로나19 이전 대비 85.35% 수준에 머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 거리 두기 해제 후 한 달간 헌금 수입이 코로나 이전과 비슷하다는 응답이 57.6%였고, (10% 이상) 감소했다는 응답은 39.6%으로 나타났다. 반면, ‘증가했다는 응답은 2.8%에 불과했다.

온라인 예배실황 중계를 계속 이어가겠다는 응답은 38.8%로 나타났고 33.2%중단하겠다고 답했다. 나머지 28.0%추이 관찰 후 결정하겠다고 답했다. 예배실황 중계는 교인 수가 많을 수록 지속하겠다는 비율이 높았다.

점심식사재개를 묻는 질문에는 담임목사의 87.2%가 이미 재개 했거나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응답했고 12.8%재개할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52건 5 페이지
목회 목록
  • 사랑의교회, 내일(10일)'스카우트 문화의 날' 연다  
  • 2023-08-10 06:12:47   181회       
  • 잼버리 영국대표단과 공동 주최, 총 4000여명 잼버리 대원 참가 사랑의교회(담임 오정현 목사)가 세계 스카우트 잼버리에 참여한 영국 대표단과 함께 '스카우트 문화의 날, 사랑의교회가 함께 섬긴다 ’(S…
  • 목포시, 북교동교회 교육관 목포시 문화유산 지정  
  • 2023-08-04 23:47:06   163회       
  • 목포시는 “목포의 기독교사 및 근대 건축사적 가치가 있는 북교동교회 교육관(구 북교동교회 본당)를 목포시 문화유산으로 지정했다”고 3일 밝혔다. 북교동교회는 1924년 경 부터 목포 북교동에서 선교활동을 시작했다. 100여년의 역사를 …
  • 포드처치? 1516교회? 생소한 이 교회들에 청년들 몰린다는데…  
  • 2023-08-04 23:44:21   285회       
  • 최근 청년들 사이에서 주목받는 교회들이 있다. 포드처치와 1516교회. 이름부터 생소한 이 두교회는 각각 원유경 목사와 이상준 목사가 2021년, 그리고 올해 개척했다. 두 목사 모두 온누리교회(담임 이재훈 목사) 출신이라는 공통점이 있다. ◆ 포드(PO…
  • 은평제일교회 심하보 목사 은퇴한다… 후임은 이예경 목사  
  • 2023-07-31 23:36:00   301회       
  • 은평제일교회 담임 심하보 목사가 이 교회에서 목회한지 42년 만에 은퇴한다. 후임은 ANI선교회 대표인 이예경 목사로 결정됐다. 심 목사는 지난 2021년 9월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해 기저질환이 악화하면서 한 달 이상 병원에 입원했던 적이 있다. 이후 어…
  • ‘21%→11%’ 5년 새 20대 개신교인 비율 절반 감소  
  • 2023-07-26 07:24:02   164회       
  • 교회의 ‘다음세대’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개신교 20대 청년의 비율이 지난 5년 사이 절반가량 떨어진 것으로 나타난 설문조사 결과를 목회데이터연구소(이하 연구소)가 25일 소개했다. 이에 따르면 해당 조사 결과는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
  • 김양재 목사 “고난 가운데 들어가니 그제야 말씀이 들려”  
  • 2023-07-13 20:29:06   215회       
  • 우리들교회 김양재 목사가 13일 ‘김양재 목사의 OST’라는 코너에서 ‘예수 믿으면 무조건 잘 됩니다’라는 주제로 말씀을 나누었다. 김 목사는 “저는 결혼생활이 정말 끓는 용광로 같았다. 날마다 인정만 …
  • 목회자 49%, “은퇴 연령 이전에 마치고 싶다”  
  • 2023-07-11 09:13:52   204회       
  • 목회데이터연구소, 은퇴 희망연령 설문 결과 발표 70세 기준 은퇴까지 25%, 은퇴 이후 목회도 26% 목회데이터연구소(대표:지용근)가 목회자를 대상으로 6월 19일부터 7월 2일까지 은퇴를 희망하는 연령에 대해 설문을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약 절반인 …
  • 교인 10명 중 7명 주일 예배 참석…현장 예배 ‘회복세’  
  • 2023-07-03 21:31:41   194회       
  • 개신교인 상당수가 온라인 예배에서 현장 예배로 돌아오고 있음을 보여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목회데이터소는 개신교인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개신교인의 온라인 사역 인식 조사’ 결과를 27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 “종교다원주의? ‘오직 예수·오직 성경’ 붙잡아야”  
  • 2023-07-01 20:10:02   223회       
  • 지구촌선교연구원(원장 안승오 교수)과 중동성서신학원(원장 김병호 목사)이 ‘종교다원주의 평가와 선교의 방향’이란 주제로 2023 선교포럼을 29일 서울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 각 발제자와 주제는 △최덕성 총…
  • “챗GPT 거대한 변화 속, 신앙과 교회의 본질은…”  
  • 2023-06-30 19:52:07   248회       
  • 미래목회포럼(대표 이동규 목사, 이사장 이상대 목사) 2023 리더십 컨퍼런스가 ‘챗GPT와 한국교회’라는 주제로 지난 6월 26-28일 제주 오드리인호텔에서 개최됐다. 지도위원, 이사, 임원, 감사, 일반 회원, 정책자문위원 등 30…
  • 김동호 목사 “이중직 찬성하나… 이재철 목사 발언 숙고해야”  
  • 2023-06-30 19:44:05   313회       
  • 암투병 중인 김동호 목사(사단법인 피피엘 대표)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목사의 이중직’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그러면서 김 목사는 최근 이재철 목사가 목사의 이중직에 대해 발언한 내용의 진의를 숙고해야 한다며 “이중직을…
  • 사랑의교회, “우리는 원래 하나였습니다”  
  • 2023-06-29 08:57:59   216회       
  •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가 6.25 전쟁 73주년 및 정전협정 70주년을 맞은 지난 6월 25일 '창립 45주년 복음적 평화통일 주일예배'를 드렸다. 이날 사랑의교회 성도들은 예…
게시물 검색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