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

HOME교계뉴스목회 


오천제일교회 박성렬 목사 포항의 비극 속 예배… “천국에서 다시 만날 것”

페이지 정보

국제 기자 작성일22-09-09 18:57

본문

 

분명 천국에서 다시 보고 다시 만나며, 다시 안고 기쁜 마음으로 교제할 것입니다.”

8일 오후 경북 포항시의료원 장례식장. 11호 태풍 힌남노의 영향으로 침수된 인덕동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숨진 14살 김모 군의 입관예배가 드려졌다. 김군의 어머니가 집사로서 신앙생활을 하고 있는 오천제일교회 박성렬 담임목사와 성도들이 빈소를 찾아 천국소망을 다시 전하며 유족들을 위로했다.

모두 7명이 희생된 가운데, 이들 중 가장 어린 김군은 지난 6일 새벽, 지하 주차장에 차를 빼러 가는 어머니를 따라 나섰다 끝내 돌아오지 못했다. 다행히 어머니는 생존했다. 김군은 어릴 적 오천제일교회 주일학교에서 신앙생활을 했다고 한다.

입관예배에서 신약성경 데살로니가전서 413~18절 말씀을 본문으로 설교한 박성렬 목사는 본문 13형제들아 자는 자들에 관하여는 너희가 알지 못함을 우리가 원하지 아니하노니 이는 소망 없는 다른 이와 같이 슬퍼하지 않게 하려 함이라를 언급하며 우리가 꼭 알아야 할 것이 있는데, 그것은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에 관한 것이라고 한다. 이는 소망 없는 다른 이들과 같이 슬퍼하지 않게 하려하기 때문이라는 것이라고 했다.

박 목사는 그렇다. 소망 없는 다른 이들에겐 천국소망이 없다. 그러나 우리에겐 있다. 다시 대면해 얼굴을 보고 대화를 나눌 수 있다는 소망이라며 사랑하는 아들이 죽어서 의미 없이 그렇게 있는 것이 아니다. 지금도 우리가 이렇게 하나님 앞에서 예배를 드리는 모습을 지켜보고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김군이 아파하고 슬퍼하는 모습을 다 보고 있을 것이라며 그러나 하나님 나라의 영광을 아는 그는 부모님을 향해 나 여기 있어, 영광의 나라에 있어, 슬퍼하지 말고 소망을 품었으면 좋겠어그렇게 말할 것이라고 했다.

박 목사는 우리는 다시 만나게 되어 있다. 그러니 이 만남에 대한 소망을 품으시고 슬프고 안타깝지만 그것을 잘 이겨내시기를 바란다김군이 지금 무엇을 바라겠나. 내 친구, 내 부모와 형제들을 모두 영광의 자리에서 다시 만났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지 않겠나라고 했다.

그러면서 복음 안에서 영광의 소망을 가슴에 새기시고 슬픔을 이겨 승리를 바라보는 멋진 성도의 삶을 살아가게 되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박 목사는 우리를 너무나 사랑하시는 하나님 우리 아버지여, 우리를 너무나 사랑하셔서 당신의 생명을 십자가에 내어주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시여, 이 시간 하늘의 기쁨을 김군의 가족들에게 부어주시옵소서. 그 기쁨으로 슬픔을 이기게 하시고, 그 기쁨으로 소망을 품을 수 있게 하여 주시옵소서. 어떤 고난과 역경을 만나도 소망 되시는 주님으로 인해 넉넉히 이겨내게 하옵소서라고 기도했다.

예배에 앞서 박 목사는 우리에겐 부활의 소망이 있다. 그렇기에 다시 만날 것이라며 때론 우리의 얕은 지혜로 하나님의 일하심을 다 이해할 수 없을 때가 너무 많다. 그러나 틀림없는 것은 그 모든 것들을 통해 합력하여 선을 이루신다는 것이라고도 했다.

예배 후 박 목사는 본지에 “(김군의) 어머니와 상담을 했는데 하나님을 의지하시고 있고, 천국소망과 주님께 받은 약속을 가지고 슬픔을 잘 이겨내고 계셨다슬프지만 넉넉히 이겨내실 것이라고 했다.

이날 입관예배에서 대표기도한 한 성도는 우리의 기도를 들으시는 주님께서 위로하여 주시고 마음에 평강을 주시고, 집사님(김군의 어머니) 가정이 오늘 많이 아프고, 슬프고, 외롭지만 주님께서 주시는 천국소망 붙들고 승리하며 그 가운데 하나님의 깊은 만지심을 경험할 수 있게 하옵소서라고 기도했다.

그는 또 주님만이 오직 위로자가 되실 수 있습니다. 생사화복을 주관하시고 죽음 이후의 영생을 책임지시는 주님께서 천국소망을 주시고 (김군의) 부모님을 도와주시옵소서라고 기도했다.

예배 후 교회 여성도들은 흐느끼는 김군의 어머니를 품에 안고, 같이 눈물을 흘리며 위로의 마음을 전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95건 1 페이지
목회 목록
  • 한국원로목회자총연합회, 김재용 목사 대표회장 취임식  
  • 2019-09-08 21:54:18   1227회       
  •  한국원로목회자총연합회가 김재용 목사 대표회장 취임식 및 임원 임명식을 지난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소재 한국기독교연합회관 3층 대강당에서 개최했다. 먼저 박장옥 목사의 인도로 드린 예배는 박민영 …
  • “뭉쳐야 산다”… 작은 교회 모여 다음세대 큰 교회로  
  • 2022-09-22 07:12:59   18회       
  •   경기도 수원의 5개 작은 교회가 연합예배로 다음세대의 큰 교회를 이뤄가고 있다. 지난 18일 오후 수원 팔달구 모든이교회(정두식 목사) 예배당에는 앳된 소녀로부터 건장한 청년까지 다양한 연령대가 예배를 드리고 있었다. 설교자로 초청된 브라질 아마존 …
  • “뉴노멀 시대 교회, 대형화보단 소그룹 모임에 집중해야”  
  • 2022-09-20 06:57:55   16회       
  •   2022년 한국종교사회학회(회장 장형철 박사) 학술대회가 17일 서울시 동작구 소재 숭실대 전산관에서 ‘뉴노멀 사회의 도래와 한국 종교 공동체의 변화’라는 주제로 열렸다. 이날 정재영 교수(실천신대)가 ‘뉴노멀 시대 …
  • 조용기 목사 1주기, 기억하고 재평가되는 긍정의 모멘텀  
  • 2022-09-16 05:21:48   32회       
  •   조용기 목사 1주기를 맞아 그를 기억하고 기리는 추모예배가 14일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엄숙하게 드려졌다. 이날 예배에 참석한 유족과 목회자 및 성도들은 고인의 유지를 되새기고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히브리서 11장13~16절을 본문으로 &ls…
  • 이찬수 목사 “이제 초신자들 모이는 교회 되길 원해”  
  • 2022-09-12 10:48:07   38회       
  • 분당우리교회 이찬수 목사가 “‘분당우리교회에 초신자가 많아서 교회가 잘 안 된다’ 이렇게 생각했던 걸 바꾸겠다”며 “이제 초신자들이 모이는 교회가 되길 원한다”고 했다. 이 목사는 11일 주일…
  • 김하나 목사 ‘대표자 지위’ 소송, 10월 13일 선고  
  • 2022-09-07 22:58:18   59회       
  •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에 대한 ‘대표자지위부존재확인’ 소송의 2심 선고기일이 오는 10월 13일 오후 2시로 잡혔다. 서울고등법원 제16민사부는 6일 변론을 재개하면서 이 같이 알렸다. 앞서 재판부는 지난 7월 18일 변론에서 8월 26…
  • 여의도순복음교회-굿피플, 추석 맞아 소외이웃에 희망나눔  
  • 2022-09-05 01:25:08   37회       
  • 여의도순복음교회와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은 추석을 맞아 저소득 독거 어르신, 다문화가정, 기초생활수급자 가정 등 국내 취약계층 5000가구에 1억 7500억 원 상당의 ‘사랑의 희망박스’를 전달했다. 이 박스에는 즉석밥 야채죽 된장찌개 …
  • 사랑의교회 ‘9.26 한국교회 섬김의 날’ 선포  
  • 2022-09-05 01:21:50   40회       
  • 전국 목회자 부부, 신학생, 교회 지도자 5000명 초청 한 영혼을 온전한 그리스도의 제자로 세우는 사명에 전력해온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가 ‘9.26 한국교회 섬김의 날’(이하 섬김의 날)을 선포하고 회복을 넘어 부흥으로 나아가는 …
  • “건강한 소그룹 사역 있는 교회에 부흥 일어날 수 있어”  
  • 2022-09-05 01:13:33   32회       
  • 한국소그룹목회연구원(대표 이상화 목사)이 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소재 서현교회(담임 이상화 목사)에서 2022 하반기 소그룹 사역을 준비하는 소그룹리더십 개강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온·오프라인 동시에 진행됐다. ‘엔데믹시대…
  • 목회자 이중직 미룰 수 없는 현실인가?… 교단마다 안건 ‘봇물’  
  • 2022-09-01 02:50:53   48회       
  • 최근 몇 년 동안 목회자 이중직 관련 헌의안이 각 교단 정기총회에 꾸준히 상정되고 있다. 교단마다 이중직에 대한 인식과 추진 상황은 다르지만, 전반적인 분위기는 목회자 이중직 문제에 관심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고 더 나아가 제도적으로 안착시켜야 한다는 공감대가 확…
  •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공동의회’ 아니라 ‘공동은혜’ 되었다”  
  • 2022-08-28 19:56:33   40회       
  •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가 최근 있었던 공동의회와 관련, 감사의 마음이 담긴 편지를 28일 교인들에게 전달했다. 김 목사는 편지 서두에서 “아무래도 예배 중에 긴 인사를 드리는 게 적절하지 않을 거 같다는 생각이 들어 편지로 감사의 인사뿐만 아니라 …
  • 만 71세 이상 교인 절반 “직분 은퇴 후에도 계속 사역 원해”  
  • 2022-08-26 05:25:36   39회       
  • 만 71세 이상 교인 2명 중 1명은 교회 직분에서 은퇴한 후에도 계속 교회에서 사역을 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령 교인을 위해 교회가 마련해 주었으면 하는 프로그램으로는 ‘건강 관리’가 가장 많이 꼽혔다. 미래와말씀연구원, …
  • 천관웅 목사 “우리에게 필요한 건 열심보다 은혜 받는 것”  
  • 2022-08-23 09:15:18   43회       
  •   한성교회 8월 금요성령집회에서 지난 19일 천관웅 목사(뉴사운드교회)가 찬양과 함께 간증을 전했다. 천관웅 목사는 ‘미라클 제너레이션’을 찬양하며 “우리도 기적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하나님께 위대하게 쓰임 받…
  •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청빙 재확인·재추대 추인  
  • 2022-08-22 09:10:57   38회       
  • 명성교회가 21일 공동의회를 열고, 김하나 목사에 대한 △위임목사 청빙 결의 재확인 △위임목사 재추대 당회 결의 추인 안건을 가결했다. 이날 저녁 예루살렘성전 본당에서 열린 공동의회 투표 결과 총 투표자 6,192명 중 찬성 6,119명 반대 57명 무효 …
게시물 검색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