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

HOME설교방송설교 


설교

명성교회, 특별새벽기도회, 3만여명 참석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제 작성일19-09-04 21:21 조회998회 댓글0건

본문

통합교단을 떠나지 않으려는 것이 김삼환목사의 입장이다. 현재 명성교회는 1,000여명 이상의 미자립교회 목회자들을 지원하고, 200 여명 이상의 해외 선교사들을 지원하고, 50여명 이상의 풀타임 부목사들을 고용하고 있다. 대다수의 명성교회 신도들은 김하나목사의 설교를 즐기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